주요뉴스

코로나19 확산방지 성주군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체제돌입
코로나19 확산방지 성주군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체제돌입
성주군 재난안전대책본부는 대구 경북지역의 코로나19 감염증이 확산됨에 따라 전 공무원을 대상으로 전염병 심각단계에 준하는 비상근무체제에 들어갔다. 2월23일 현재 인근대구302명 경북158명이 발생한 가운데 아직 성주군에서는 확진자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외부와의 감염예방을 위해 지난 주말부터 전 공무원 대상으로 1/2비상근무를 실시하여, 소독방역기 50대를 구입 다중이용시설 경로당 등 전방위적인 살균소독 실시, 군청사와 성주버스터미널에 열화상카메라 설치와 체온계 손 소독제 등을 비치하였으며, 관내 위생 접객업소 및 민생현장 버스터미널, 택시대기소, 성주시장,경로당 등 665개소에 마스크를 배부했다. 다중이용시설인 체육시설 성주국민체육센터 외8개소, 문화·교육시설 성주문화예술회관 외 31개소 등을 휴관 조치하였으며 관내 종교시설에 대하여도 행사자제를 요청했다. 또한, 인근 지역에서의 전염병 유입 차단을 위해 각 기업체 및 참외공판장, 건설현장 등의 대상으로 발열 검사 실시하고 개인위생 안전을 당부했다. 한편, 성주군은 현재 자가격리 12명으로 신천지 교회 참석자 및 가족 포함 7명, 대구소재 병원 의료종사자 1명, 성주대교 건설현장 인부 확진자 와의 접촉자 4명이 확인되어 모니터링 중에 있다.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대구 시내버스 방역 강화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대구 시내버스 방역 강화
대구시는 최근 지역 내 코로나 확진자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시내버스 이용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다중이용 교통수단을 통한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이전보다 더 강도 높은 방역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이달 25일부터 초미립자분무기(59개) 및 의료용살균소독제를 버스업체 차고지 및 주요 회차지에 추가 비치해 매일 시내버스 전 차량(1,617대)에 대한 방역을 실시하고, 매 운행 시마다 살균소독제로 방역을 실시해 추가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한편, 대구시는 코로나19 초기단계에서부터 대구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의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하고 빈틈없는 시내버스 차량 방역을 위해 소독약품, 방역마스크 및 손세정제 등 방역물품을 시내버스업체에 지원해 왔다. 버스운송사업조합은 지난 2월초 차량제작사의 협조로 3일간에 걸쳐 시내버스 전 차량(1,617대)에 대한 특별방역을 실시했다. 또한, 각 시내버스업체에서도 운전기사 마스크 착용과 손세정제 비치, 매회 운행 시 차량 실내 소독 등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윤정희 대구시 교통국장은 “시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만큼, 관계기관과 협력해 확산 방지를 위한 모든 조치를 강구하겠다”라고 말했다.

포토뉴스

인기기사

2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대구 시내버스 방역 강화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대구 시내버스 방역 강화
대구시는 최근 지역 내 코로나 확진자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시내버스 이용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다중이용 교통수단을 통한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이전보다 더 강도 높은 방역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이달 25일부터 초미립자분무기(59개) 및 의료용살균소독제를 버스업체 차고지 및 주요 회차지에 추가 비치해 매일 시내버스 전 차량(1,617대)에 대한 방역을 실시하고, 매 운행 시마다 살균소독제로 방역을 실시해 추가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한편, 대구시는 코로나19 초기단계에서부터 대구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의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하고 빈틈없는 시내버스 차량 방역을 위해 소독약품, 방역마스크 및 손세정제 등 방역물품을 시내버스업체에 지원해 왔다. 버스운송사업조합은 지난 2월초 차량제작사의 협조로 3일간에 걸쳐 시내버스 전 차량(1,617대)에 대한 특별방역을 실시했다. 또한, 각 시내버스업체에서도 운전기사 마스크 착용과 손세정제 비치, 매회 운행 시 차량 실내 소독 등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윤정희 대구시 교통국장은 “시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만큼, 관계기관과 협력해 확산 방지를 위한 모든 조치를 강구하겠다”라고 말했다.
4
코로나19 확산방지 성주군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체제돌입
코로나19 확산방지 성주군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체제돌입
성주군 재난안전대책본부는 대구 경북지역의 코로나19 감염증이 확산됨에 따라 전 공무원을 대상으로 전염병 심각단계에 준하는 비상근무체제에 들어갔다. 2월23일 현재 인근대구302명 경북158명이 발생한 가운데 아직 성주군에서는 확진자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외부와의 감염예방을 위해 지난 주말부터 전 공무원 대상으로 1/2비상근무를 실시하여, 소독방역기 50대를 구입 다중이용시설 경로당 등 전방위적인 살균소독 실시, 군청사와 성주버스터미널에 열화상카메라 설치와 체온계 손 소독제 등을 비치하였으며, 관내 위생 접객업소 및 민생현장 버스터미널, 택시대기소, 성주시장,경로당 등 665개소에 마스크를 배부했다. 다중이용시설인 체육시설 성주국민체육센터 외8개소, 문화·교육시설 성주문화예술회관 외 31개소 등을 휴관 조치하였으며 관내 종교시설에 대하여도 행사자제를 요청했다. 또한, 인근 지역에서의 전염병 유입 차단을 위해 각 기업체 및 참외공판장, 건설현장 등의 대상으로 발열 검사 실시하고 개인위생 안전을 당부했다. 한편, 성주군은 현재 자가격리 12명으로 신천지 교회 참석자 및 가족 포함 7명, 대구소재 병원 의료종사자 1명, 성주대교 건설현장 인부 확진자 와의 접촉자 4명이 확인되어 모니터링 중에 있다.
어제 방문자 수 : 5,456 명
오늘 방문자 수 : 2,509 명
총 방문자 수 : 5,119,114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