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코로나19 지원 '성금 10억원' 대구·경북 전달

기사입력 2020.02.24 15:08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이미지 DGB대구은행 본점 현수막 27일 전후 설치예정.jpg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은 24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지역 위기 극복을 위해 지역대표기업의 책임을 담아 대한적십자사 대구·경북지사를 통해 대구광역시 및 경상북도에 성금 10억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지역과 지역민을 위해 대구광역시 5억·경상북도 5억원을 각각 전달했으며, 본 성금은 코로나19 질병 취약계층을 위한 구호물품 지원, 의료진 방역물품구입, 코로나19 피해자 구호사업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지역대표기업으로 반세기 동안 지역의 어려운 시기마다 지역민과 함께 힘을 보태 헤쳐나간 DGB대구은행은 대구·경북 청도 감염병 특별관리지역 지정 등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지역 비상 시국을 헤쳐나가는데 적극 동참한다는 의지다. 

이번 10억원 성금 전달 외에도 24일부터 사흘간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대구은행지부(위원장 김정원) 차원에서 은행 임직원을 상대로 자율적으로 모금운동을 진행한다. 이렇게 모금된 금액은 지난 2011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급여1%나눔운동’으로 조성된 기금과 함께 대구광역시와 경상북도에 전달할 예정이다. DGB금융그룹은 이외에도 지난 2월초 지역 자활근로자 마스크 전달, 지역 아동센터 무료 세척, 임직원 사랑의 헌혈 등의 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김태오 은행장은 “지역민과의 고통 분담 및 위기극복 의지를 담아 실시하는 본 성금 전달이 위기 극복에 작은 도움이 되길 바라며, 대구·경북 시도민의 힘을 모아 이 사태를 헤쳐 나가길 바란다”며, “지역대표기업 DGB금융그룹은 이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지자체 움직임에 적극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정덕 기자 idgj@daum.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대민포커스N & idgj.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