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2021년도 국도비 확보 보고회’가져

기사입력 2020.02.13 13:49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제목 없음.jpg
(사진제공=청도군)

경북 청도군(군수 이승율)이 지난 12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이승율 군수를 비롯해 부군수, 국장, 관과소장 및 담당 등 100여명이 참석한 ‘2021년도 국도비 확보 추진계획 보고회’를 가졌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보고회는 정부와 경북도의 정책 방향에 부합하는 신규 사업을 발굴하고, 주요 현안사업에 대한 추진 상황과 국도비 확보 방안을 강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오는 2021년 국비 건의 사업은 총 55건, 1082억원이며, 주요 사업으로는 힐빙그린푸드 산업화 구축 사업 200억원, 청도반시 비상품화 농산물 자원화센터 조성사업 100억원, 온막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정비사업 124억원, 동창천 운문지구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정비사업 482억원, 금천(임당,방지)하수관거정비사업 100억원, 각북하수관거정비사업100억원, 청도/화양공공하수처리장증설사업 250억원 등이 있다.

또한, 2021년 도비 건의 사업은 총 23건, 240억원이며, 주요 사업으로는 청도 스카이워크 조성사업 50억원, 남성현 불빛마루 조성사업 32억원, 국도변 가로수 조성사업 54억원, 풍양지보수보강공사 30억원 등이 있다.

아울러 이 날 보고된 국도비 사업에 대해 예산 순기에 맞춰 중앙부처와 경북도에 지속적으로 대응하고, 지역 국회의원, 중앙부처 출향 인사 등 가능한 모든 인적 자원을 활용해 국도비를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이승율 군수는 “자체 재원이 열악한 상황에서 군의 주요 현안 사업들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해서는 국도비 확보에 사활을 걸어야 한다”며, “농민소득 증대 분야에 좀 더 애착을 가지고 추가 사업을 발굴해 군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할 것”을 당부했다.

[박영춘 기자 idgj@daum.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대민포커스N & idgj.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