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전투호국기념관' 개관

기사입력 2019.10.08 16:44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사본 -영천전투호국기념관 전경2 (1).jpg
(사진제공=영천시)

경북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8일 고경면 청정리 일원에서 기관단체장 및 주민 등 6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영천전투호국기념관’ 개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개관식 후 국립영천호국원의 제7회 나라사랑 호국음악회도 열려 더욱 뜻 깊은 행사가 됐다.

‘영천전투호국기념관’은 낙동강 호국평화벨트(칠곡-영천-영덕) 사업의 일환으로, 전후세대에게 호국안보의식 고취를 도모하기 위해 지난 2013년 ~ 올해까지 총사업비 137억원을 투입해 주 전시관과 야외전시시설로 조성했다.

전시관은 1,2 전시관으로 구성됐으며, 1전시관은 영천전투를 재현하는 공간으로, 2전시관은 영천전투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추모하는 공간으로 조성했다.

2층의 세미나실에서는 안보교육과 각종체험을 할 수 있다. 또한, 방문객들이 쉴 수 있는 야외 테라스와 실내 쉼터가 있고, 호국원과 연결되는 4층에는 전망대가 있어 주변을 조망할 수 있다.

야외전시시설로는 이름 없는 용사의 묘, 기억의 연, 무궁화동산이 있으며 주변 녹음과 어우러져 심신을 수련하고 휴식과 산책을 즐길 수 있는 산책로 호국의 길이 있다.

영천시 관계자는 “연간 국립영천호국원에 방문하는 80만명의 방문객들을 호국기념관으로 유인해 역사의식을 함양하고, 관광활성화로 지역 발전기회로 활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기문 시장은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호국안보명소로 발전시켜, 호국영령들이 피로서 지킨 이 땅의 가치를 더욱 높여가겠다”고 말했다.

[곽욱종 기자 idgj@daum.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대민포커스N & idgj.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